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

 

TBN 차차차 (광주주말)

알려드립니다

0920(일) - 꼭알신잡

2020.10.11
작성자차차차제작진
조회1608
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1.



요즘 가을 포도가 제철을 맞이하면서

여러 가정에서 많이들 사드시고 계실텐데요



여러분은 포도 평소 어떻게 씻어 드시고 또 보관하세요?



포도는 잘못 보관하면 과육이 무르거나

벌레가 생기기 쉬운 과일이라 씻어서 보관을 할 때에는

다른 과일보다 더욱 신경을 써줘야하는데요



보관을 할 때는 먼저,

흠집이 생겼거나 터진 포도알은 떼어낸 다음,

가위로 줄기를 잘라 송이를 여러 개로 나눠주세요.

송이째 들고 씻으면 포도 알 사이 사이의

이물질이 잘 제거되지 않기 때문인데요



그 다음 물에 밀가루를 9:1 비율로 넣어 잘 저은 뒤

이 물에 포도를 넣고 5분간 흔들어 씻어주세요



밀가루에는 흡착 능력이 있어서

과일 표면에 묻은 이물질이나

잔류 농약 제거에 큰 효과를 보인다고 해요



딸기처럼 표면이 매끈하지 않은 과일을 꼼꼼히 씻을 때도

밀가루 물을 이용하면 좋다고 하니 참고하시구요

만약 밀가루가 없다면 대신 식초를 넣은 물로 헹궈도

세척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



이렇게 밀가루 물로 헹군 포도를

깨끗한 물로 헹궈주면 포도 씻기가 완료 됩니다



이제 이 포도를 보관하시려면

알들이 서로 부딪혀 상하지 않도록,

물기를 잘 닦아낸 다음에요



하나씩 종이행주로 감싸서 지퍼 백에 담은 뒤

냉장실에 넣어두면 2주 정도는

싱싱하게 보관할 수 있다고 하니까요

다들 올 가을 맛있는 포도 신선하게 드시길 바랍니다



2.





머리카락을 말릴 때 쓰는 기구인 헤어드라이어,

다들 평소에 어떻게 관리하시나요?

흡입구의 먼지 자주 털어주시나요?



만약 헤어드라이어의 흡입구에 먼지가 쌓이거나

머리카락이 들어 막히게 되면요

기구가 과열돼 화재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

각별히 주의하셔야 합니다



실제 최근 부산에 있는 한 소방서에서

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한 화재 재현 실험을 진행했는데요



공기가 들어가는 흡입구를 수건으로 막자

드라이어 온도가 불과 5분 만에

200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불길이 치솟았습니다.



그러니 다들 흡입구 관리 신경써주시길 바라겠구요



또 헤어 드라이어를 습기가 많은

욕실에 두고 사용하시는 분들이 계시다면

항상 사용 뒤에는 플러그를 빼놓아 주시길 바라겠습니다



전자 제품 표면에 수분이 쌓이면

표면으로 전류가 흐르면서 불이 붙을 수 있다고 하네요



그리고 드라이어를 보관할 때 코드를 몸체에 감아 놓으면

내부 전선이 끊겨서 감전이나 누전이 발생할 수 있다고 하니

가급적 전선이 꼬이지 않게 두시길 바라겠습니다